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7 21:26

  • 뉴스 > 여수뉴스

여수시 출신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 민주당 복당

“더불어민주당과 다시 하나 됨을 환영합니다”

기사입력 2022-01-13 21:1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13일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이 더불어민주당에 복당했다.
 


이날 민주당은 중앙당사에서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을 비롯해 동교동계 대표적 정치인인 권노갑, 정대철 전 고문과 이훈평, 신순범, 신중식, 이윤석 전 의원 등의 복당 환영식을 열었다.

 

더불어민주당의 복당 결정은 이재명 대선 후보의 여권 대통합 방침에 따른 것이다.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은 전남 여수시을에서 4선 국회의원을 역임한 호남의 대표적인 중진 정치인이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는 불출마를 선언하며 ‘여수시민들과 더불어 살아가겠다’고 밝힌 바 있다.
 


오늘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과 함께 복당한 신순범 전 국회의원은 여수 지역에서 평민당과 민주당의 4선 의원으로 활약한 바 있다. 또한 평민당 사무총장과 민주당 최고위원을 역임했다.

 

김회재 의원(전남 여수시 을)은 “여수에서 대한민국 대도약을 위한 절박한 마음을 함께 모으겠다”며 “위기를 극복하고, 선진국 대한민국을 만드는 길에 동참해주신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과 신순범 전 국회의원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주철현 의원(전남 여수시 갑)은 “우리 여수 출신 신순범 전 의원님과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님의 합류를 특별히 환영한다”며, “오랫동안 여수지역 발전을 애쓰셨고, 여수 발전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가진 정치 선배이자 동지여서 더더욱 반갑다”고 말했다.

 

새 희망을 열어가는 여수인터넷뉴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 (hm7737@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