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6 14:36

  • 뉴스 > 여수뉴스

여수시, 코로나19 대응 수산단체 긴급간담회 개최

12일 시청 상황실…외국인 선원 등 수산 분야 방역 협조 요청

기사입력 2022-01-13 14:0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여수시가 12일 수산단체 긴급간담회를 개최하고 외국인 선원 등 수산 분야 확진자에 대한 대책마련에 나섰다.
 


이날 간담회에는 여수수협, (사)여수수산인협회 등 지역 12개 수산 단체가 참석한 가운데 최근 확진자 발생현황과 대응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간담회에서 ▲연‧근해어선 입항 당일 검사, 출항 72시간 전 검사 ▲수산업 종사자의 노래방, 유흥시설, 안마소 등 출입자제 ▲외국인 근로자의 타 지역 방문 및 사적모임 자제 ▲임시선별진료소 운영에 따른 PCR검사 등을 당부했다.

 

이외에도 최근 입항한 어선원의 전수검사와 선주(고용주)의 책임 하에 3차 백신접종이 신속히 이뤄질 것을 요청했다. 어선원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목포와 무안의 입항도 가급적 자제해주길 당부했다.

 

최근 도내에는 수산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다.

여수시도 12일 9명(외국인 6, 내국인 3)의 어선원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시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국동어항단지(낚시공원 주차장)에 임시선별진료소를 운영한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하며, 내‧외국인 수산업종사자, 국동, 월호동, 대교동 지역주민이 대상이다.

 

권오봉 시장은 “겨울철 휴어기를 맞아 연‧근해어선의 입항이 늘며 수산 분야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다. 노래방, 유흥시설 등 출입자제, 외국인 어선원의 사적모임 자제를 요청 드린다”면서, “수산단체와 선주(고용주)들께서 책임감을 갖고 방역에 협조해줄 것”을 당부했다.

 

 

새 희망을 열어가는 여수인터넷뉴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권연심 (ysi808@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