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6 14:36

  • 뉴스 > 여수뉴스

여수해경, 해양사고 종합 분석 통해 종합안전망구축

해양사고 선제적 예방으로 안전한 바다, 희망의 바다 만들기

기사입력 2022-01-06 14:2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여수해양경찰서는 “지난해 해양사고 심층적 분석을 통해 선제적 사고 예방 및 사고 대비·대응으로 취약해역 종합안전망을 구축한다.”고 6일 밝혔다.
 

화재선박 구조


여수해경에 따르면 전년도 해양사고는 284척으로 ‘20년도 대비 79척(38.5)이 증가하였으나, 선박으로 인한 인명피해(사망)는 2명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고 원인별로는 ▲운항 부주의 113척(39.8%) ▲관리 소홀 85척(29.9%) ▲정비 불량 58척(20.4%) 순으로 전체대비 90.1%나 차지하고 있으며, 기상악화(6척↓)에 의한 사고는 감소했지만 관리소홀 비중이 ‘20년도에 비해 대폭 증가하였다.

 

사고 유형별로는 기관손상이 65척(22.9%)으로 가장 많았고 6대 해양사고가 142척으로 전체 사고 대비 50%를 차지하고 있으며, 이중 충돌이 50건으로 가장 많았다.

 

선박 종류별로는 ▲어선이 144척(50.7%)으로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였고 그 뒤로 ▲레저선박 48척(16.9%) ▲낚시어선 27척(9.5%) 순으로 나타났다.
 

전복어선 구조


해양사고 증가요인으로는 코로나 사회적 거리 두기 완화 및 일상회복단계 등으로 레저활동 등 해양활동의 인구가 늘면서 해양사고 또한 증가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위드 코로나 시대에 따른 해상이동량 및 레저인구 증가와 입국이 제한되었던 외국인 어선원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어 해양사고 비율이 높아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여수해경은 「경비함정 섹터 책임제」 및 「해양사고 취약해역 종합안전망 구축」 등 관할해역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취약요소를 선정·분석하여 사고 다발해역을 예방 순찰하고, 치안 수요 분석을 통해 신속하고 체계적인 사고 대응에 주력할 것이다.

 

또한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분기별 유관기관 협업 회의를 개최하고 구조 대응 고도화를 위한 교육 및 훈련을 진행하여 해양사고 대비·대응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취약해역 종합해양안전망을 정착시키고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수색구조 기반 강화를 위해 유관기관 교류·협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어선 노후화 및 소유자 부주의로 인한 정박 선박의 화재, 해양오염, 표류사고가 잦아짐에 따라 해양종사자의 각별한 관심과 주의가 필요하다.
 

좌초선박 구조

* 6대 해양사고 충돌, 좌초, 전복, 화재, 침몰, 침수

 

새 희망을 열어가는 여수인터넷뉴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 (hm7737@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