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6 14:36

  • 뉴스 > 여수뉴스

전남소방, 여수 국가산단 화재 2차 대형피해 막았다

소방드론, 고성능 화학차, 무인방수탑차 등 최첨단 장비 총동원 신속대응

기사입력 2021-12-14 08:3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전남소방(본부장 마재윤)은 13일 13시 37분경 여수시 국가산단 내 석유화학물질 제조공장 화재현장에서 무인방수탑차와 소방드론 등 최첨단 장비 동원과 입체적 화재진압 작전으로 2차 대형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전남소방은 대응 2단계를 즉시 발령하고 인근 시·도 소방본부와 중앙 119화학 특수구조대 및 여수산단 내 자체소방대의 고성능 화학차 등 장비 68대와 506명의 인력을 신속 투입하여 전국 소방력과 민간 소방력을 총동원하여 진화에 나섰다.

 

현장에 출동한 대원들은 소방드론을 투입해 육안으로 확인하기 어려운 넓은 화재현장과 연소방향을 영상으로 파악하여 인근 위험물 탱크 연소확대 방지에 주력하는 등 효율적인 대응활동을 펼쳤다.

 

또한, 고압 공기로 물과 폼 소화약제를 섞어 분사해 일반소방차 보다 화재진화 능력이 7배 우수한 카프소방차 및 무인방수탑차와 소방헬기 등 첨단장비를 신속하게 화재현장으로 투입하여

 

화재발생 3시간여 만인 16시 43분쯤 큰불을 잡았으며, 17시 5분 대응2단계를 해제하고 잔불 정리작업을 하면서 앞서 발령한 경보령을 17시11분 모두 해제했다.
 


마재윤 본부장은 “소방의 국가직 전환으로 전국 고성능 화학차와 소방드론 등 최첨단 장비를 집중 투입하여 선제적 대응을 할 수 있었고, 전체 위험물 저장탱크 73기 중 위험물 탱크 4기의 상판이 폭발하고, 6기가 연소되는 등 총 10기의 피해가 있었지만, 신속대응으로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새 희망을 열어가는 여수인터넷뉴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 (hm7737@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