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8-11 오후 2:53: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시민제보 | 취재신청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전국핫뉴스
전남뉴스
여수뉴스
박람회뉴스
여론광장
정치의회
행사단체
문화축제
미담사례
관광여행
기업경제
오피니언
여수사람들
투고기사
사설&칼럼
인물대담
기자수첩
인사이드
NGO News
이런일이
정보광장
상가소개
추천여행지
2018-08-22 오후 2:02:57 입력 뉴스 > 기업경제

부영그룹, ‘임대보증금 및 임대료 동결’
“고객을 모시는 기업으로 거듭난다”



 

22일 부영그룹은 “국민들의 질책을 겸허히 수용하고 고객을 모시는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지난 1983년 창사 이후 35년간 임대주택을 공급해 온 부영그룹이 입주민의 신뢰를 받을 수 있도록 세 가지 ‘상생 방안’을 내놓았다.

 

첫째, 최근 하자와 부실시공으로 논란을 빚었던 부영그룹은 하자와 부실시공 없는 현장을 만들기 위해 비상점검단 등을 신설, 사소한 하자라도 끝까지 추적 시정하도록 할 방침이다.

 

둘째, 부영그룹은 어려운 경제 여건에 있는 서민들의 부담을 덜어 드리기 위해 전사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주변시세 및 각종 주거지수 등을 참조해 최대한 낮은 수준으로 임대료를 관리해 나갈 것이며 이러한 각오를 천명하는 의미로 향후 1년간 임대보증금 및 임대료를 동결하기로 했다.

 

셋째, 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 강화하여 고객 및 지역사회, 협력사들이 함께 상생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최근 하자와 부실시공으로 입주민들에게 큰 불편을 끼쳤고 임대료 인상 등으로 서민들의 어려움을 야기하고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면서

 

“부영그룹은 이러한 질책을 겸허히 수용하고 세 가지 상생안을 통해 윤리경영을 실천, 고객을 모시는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언제나 다정한 벗 여수인터넷뉴스

여수시민과 함께 새로운 희망을 열어갑니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hm7737@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앙상블 여수, ‘전..
(윤문칠 칼럼) 여수 ..
여수시 포스트 코로나..
“여수 혁신 이끈다..
여수시, “지역경제 ..
여수시, 여름휴가철 ..
코로나19 우울감 어..
“멀쩡한 교실, 줄줄..
여수시 남면 이야포 ..
여수시, 코로나19 ‘..
(윤문칠 칼럼) 여수 오일장은 “4일, 9일”..

백년의 역사가 깊은 여수의 닷새마다 서는 오일장(五日..

(김용필/ 여수의 섬이야기) 가막만의 큰 집..

여수의 섬 중에서 사람들이 살아온 흔적이 가장 많이 남..

(윤문칠 칼럼)“계절의 진미”... 남해안 ..

꽃게찜 먹고 추석 다가오니 집 나간 며느리 돌아온다는..

(윤문칠 칼럼)“전남~경남, 해상 도계(道界..

전남의 바다를 억지 주장으로 해상경계를 침범하고 도..



방문자수
  전체 : 190,424,672
  어제 : 42,154
  오늘 : 24,086
  현재 : 594
여수인터넷뉴스 | 전라남도 여수시 흥국로 32(학동) 3F | 제보광고문의 061-691-7500 | 팩스 061-691-0400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후원회안내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5.9.30 | 등록번호 정간법 전남 아-7호
발행인,편집인 신장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신장호
Copyright by ys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hm7737@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