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10-26 오후 1:44: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시민제보 | 취재신청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전국핫뉴스
전남뉴스
여수뉴스
박람회뉴스
여론광장
정치의회
행사단체
문화축제
미담사례
관광여행
기업경제
오피니언
여수사람들
투고기사
사설&칼럼
인물대담
기자수첩
인사이드
NGO News
이런일이
정보광장
상가소개
추천여행지
2017-06-20 오후 8:32:13 입력 뉴스 > 기업경제

약투넷, ‘투명한 의료지형’ 행보 주목
(사)대한인터넷신문협회 산하기관 재도약



   지난 16일 이사회서 만장일치로 결정

 

▲ (사)대한인터넷신문협회 회장 이치수  약투넷 상임대표 유승흠

 

의약품투명거래실천네트워크(‘약투넷’ KNPT, The Korea Network on Pharmaceutical Transparency)가 (사)대한인터넷신문협회 산하 기관에 합류하며 공정하고 투명한 의료지형을 향한 행보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약투넷은 지난 16일 이사회에서 “약투넷의 본래의 기능을 활성화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여론을 수렴하고 관련기관 간 상호소통의 기반이 필요하다는 공감대 속에 중립 기관인 (사)대한인터넷신문협회 산하 기구로의 편입을 최종 결정했다”고 20일 밝혔다.

 

약투넷은 “대표자회의와 운영위원회, 사무총장과 운영위원장의 업무가 중복되거나 권한이 불분명한 부분이 있어 대표자회의를 삭제하고 총회와 이사회를 주요 의결기구로 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정관 개정을 심의 개정해 이번 사안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고 덧붙였다.

 

약투넷은 지난해 시행된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이른바 김영란법의 공직사회 기강 확립을 위한 취지와 마찬가지로 의약품업계의 리베이트 근절을 목표로 한 사회적 요구에 공감하며 같은 해 9월 출범을 알렸다.

 

즉 의약품 시장의 공정한 거래와 투명성 확보를 위한 새로운 장치가 필요하다는 사회적 공감대에서 본격 출발한 셈이다.

 

약투넷은 △제약산업의 투명성과 공정거래 확립을 위한 제도연구 및 정책제안 △홍보 및 문화산업 △정부와 공공부분 활동의 모니터링 및 평가 인증사업 △공정거래 교육사업 등을 목표로 한다.

 

이치수 (사)대한인터넷신문협회 회장은 “의약품 시장의 공정하고 투명한 거래 실천이라는 약투넷출범의 본래 취지를 잘 살려나가도록 우리 사회의 소통창구가 되겠다”며

 

“불법관행을 일소하고 시장의 자율규제에 의한 자정작용으로 보건의료 생태계가 투명질 때까지 언론협회의 소임으로써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유승흠 상임대표는 “리베이트 쌍벌제가 시행된 이후에도 불법 수수관행이 근절되지 않는 등 의약품 리베이트 관행은 지속되고 있다”며, “(사)대한인터넷신문협회를 통해서 약투넷의 취지와 행보가 활성화되는데 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협회의 산하기관으로 자리 잡는 데 도움주신 이치수 회장님과 임원 및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언제나 다정한 벗 여수인터넷뉴스

여수시민과 함께 새로운 희망을 열어갑니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hm7737@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윤문칠 칼럼) “72년..
(주)오동운수노동조합..
(윤문칠 칼럼) “내 ..
여수해역 적조주의보..
교통안전체험교육센..
중소기업중앙회 여수..
랜선으로 즐기는 ‘..
여수시, 신중년 사회..
여수시, 돌산대교 그..
전남도, 여수 여천역..
(윤문칠 칼럼) “내 고장 인재육성”은 지..

우리 지역의 고교 평준화(‘05)가 시작되던 해 중학교 ..

(윤문칠 칼럼) “72년 통한의 세월”을 살..

한국 현대사의 뼈아픈 역사를 되돌아보면, 싸늘한 10월..

(서석주 칼럼) Pacta Sunt Servanda(약속은..

당시 여수·여천시장, 여천군수를 만났다. 3인의 공통적..

(윤문칠 칼럼) “숨 쉬는 여수 가막만”....

국동어항의 끝자락에 위치한 조그마한 넘너리 어촌마을..



방문자수
  전체 : 194,181,775
  어제 : 53,318
  오늘 : 36,842
  현재 : 627
여수인터넷뉴스 | 전라남도 여수시 흥국로 32(학동) 3F | 제보광고문의 061-691-7500 | 팩스 061-691-0400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후원회안내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5.9.30 | 등록번호 정간법 전남 아-7호
발행인,편집인 신장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신장호
Copyright by ys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hm7737@hanmail.net